자나 깨나 열심 조심 꺼진 열심 다시 보자


59
56
819
568,070
   현재접속자 : 2 (회원 0)
교회메인 > 집으로 가자  
 
작성일 : 13-03-25 23:48
동상이몽 - 김성수 목사님
 글쓴이 : 섬기미 (108.♡.121.253)  
조회 : 1,016  
 

 
 
 
  
 
 
내 어깨 위에 무거운 짐 위로
싸늘한 햇살이 뒤엉켜 있을 때
 
너무나도 간절히 주님의 이름을 불렀죠
나를 보고 있냐고
 
너무 힘이 들어
눈 감을 힘조차 없는 나에게
왜 보고만 계시는지
 
정말 하나님이 살아계시다면
이런 고통을 막아줘야죠
 
내 뺨 위로 눈물이 흐르고
하늘에는 여전한 침묵이
 
날 비웃듯 세상은
너무나 편안하게 제 길을 가는 데
 
왜 나만 이렇게 힘들어야 하냐고
원망해 봐도 대답은 없고
 
삶의 무게에 숨이 머져갈 때
고통의 의미를 알게 됐어요
 
하나님은 내 아버지기에
내 눈물 흐를 때 당신 눈물 흘리시며
 
이 고난의 시간이 지나면
소망의 열매로 내게 주시죠
 
소망의 열매로 내게 주시죠
 
 



  :: 로그인을 하시면 코멘트가 보여집니다 - (5) 개의 댓글
 
 

Total 95
번호 제   목 글쓴이 날짜 조회
95 서울 서머나 교회 미니 콘서트 <위로의 비> (2) 섬기미   2012-08-16 610
94 2009년 입맞춤 콘서트 - 고향 (2) 섬기미   2014-02-20 1970
93 소원 - 김성수 섬기미   2013-11-07 961
92 동상이몽 - 김성수 목사님 (5) 섬기미   2013-03-25 1017
91 집으로 가자 (91) 재회 (2) 섬기미   2013-12-30 3807
90 집으로 가자 (90) 공감 트랜드 섬기미   2013-12-29 2008
89 집으로 가자 (89) 나하쉬 섬기미   2013-12-28 1342
88 집으로 가자 (88) New York, New York 섬기미   2013-12-24 1253
87 집으로 가자 (87) 화차 섬기미   2013-12-23 1343
86 집으로 가자 (86) 그대를 사랑합니다 섬기미   2013-12-22 1290
85 집으로 가자 (85) 이별과 연합 섬기미   2013-12-20 1244
84 집으로 가자 (84) 할머니를 부탁해 섬기미   2013-12-19 1363
83 집으로 가자 (83) 죄 많은 이 세상은 내 집 아니네 섬기미   2013-12-17 1256
82 집으로 가자 (82) 무소의 뿔처럼 혼자서 가라 섬기미   2013-12-14 1203
81 집으로 가자 (81) 정말 행복하세요? 섬기미   2013-12-13 1225
80 집으로 가자 (80) 말은 섬기미   2013-05-24 1390
79 집으로 가자 (79) 조금씩만 더 자유하세요 (2) 섬기미   2013-05-21 1408
78 집으로 가자 (78) 난곡에서 섬기미   2013-12-11 1225
77 집으로 가자 (77) 어떤 자유 섬기미   2013-12-10 1284
76 집으로 가자 (76) 복음은 '프로파겐다' 가 아닙니다 섬기미   2013-12-08 1324
 1  2  3  4  5  
God, the Father
God, the Son
God, the Holy Spirit
Praise the Lord!


바로가기 (Links)    |  Smyrna Books  |

    Copyright ⓒ 2011-2020 북가주 서머나 교회 Northern California, USA, All rights reserved.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Contact us: admin@woorichurch.us